로고

S-Graphene
HOME 공지사항
  • Media Center
  • Industry News
  • Media Center

    Industry News

    홍남기 "차세대 2차전지 1등 되겠다…전문인력 年1100명 육성"

    페이지 정보

    profile_image
    작성자 에스그래핀
    댓글 댓글 0건   조회Hit 549회   작성일Date 21-07-05 15:39

    본문

    0bcc3670e683cf069f88e6564fe92030_1625467116_7564.jpg 

   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일 "2차전지 원재료와 소재 확보 등 안정적 공급망을 구축하고, 연간 1100명 이상의 전문인력을 양성할 것"이라고 말했다. 홍 부총리는 이날 제12차 혁신성장 BIG3 추진회의를 열고 2차전지와 반도체 등 국가전략기술과 관련된 현안을 점검했다.

    홍 부총리는 2차전지 산업에서 한국이 글로벌 시장의 44%를 점유하고 있지만 최근 글로벌 경쟁력이 본격화되고 있다고 진단했다. 홍 부총리는 2030년 차세대 2차전지 1등 국가 달성을 위해 "차세대 이차전지 기술, 이차전지용 소부장 요소기술 확보, 리튬이온전지 초격차 기술력 확보 등 대규모 민관 R&D를 추진하겠다"고 밝혔다.

    핵심 기업을 육성하고 1100명 이상의 전문인력도 양성한다. 사용후 이차전지 수요시장 창출 지원, 공공수요-민간 신시장 등 수요기반 강화, 그리고 이차전지 관련 서비스산업(BaaS: Battery as a Service) 발굴 등 산업영역 확대할 방침이다. 이같은 내용은 '2030 2차전지산업 발전전략'을 통해 구체 내용이 공개된다.

    반도체 산업과 관련해선 지난 5월 발표한 'K반도체 전략' 추진 현황을 점검했다. 홍 부총리는 "국가핵심전략기술의 세부기술 선정을 진행하고 있고, 1조원 이상 규모의 설비투자특별자금을 신설했으며, 기업-지자체간 투자협약 체결 등 파운드리 증설계획 구체화, 용인클러스터 용수관로 구축 관련 감사원 사전컨설팅(하천점용) 등도 진행 중"이라고 소개했다.

    이달 중엔 고압가스법 시행령 개정안을 입법예고하고 4분기중 양산형 테스트베드 구축사업 및 첨단 패키징 플랫폼사업 예타 신청,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연내 착공, 차세대 전력반도체 내년예산 확보 등을 차질없이 집중 추진해 나갈 것이라도 덧붙였다. 


    홍 부총리는 "하반기에 반도체, 배터리, 백신 등을 ‘국가전략기술’로 지정해 이들에 대한 R&D 및 시설투자 등에 대해 획기적인 세제·금융지원을 해 나갈 것"이라며 "조만간 국가핵심전략산업 특별법 제정, 이차전지산업 발전전략 발표, 글로벌 백신허브 구축전략 발표 등도 차질없이 진행하겠다"고 말했다. 

    댓글목록

  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